김해시 도자기명장 선정 및 운영에 관한 조례 제정

명장은 도예산업에 30년 이상 종사, 김해시에 10년 이상 거주 조건 갖춰야
기사입력 2018.04.14 19:2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김해시는 관내의 도예인을 육성하고 지원하기 위해 ‘김해시 도자기명장 선정 및 운영에 관한 조례’를 제정했다고 13일 밝혔다.

김해는 도자기 산업이 번성한 곳으로 잘 알려져 있으나 그 동안 도자기 산업에 오랫동안 종사한 장인을 우대하는 ‘명장’이라는 타이틀이 없었다.

지난 10일 도자기명장 지원 조례가 본회의를 통과하면서 도자기 분야에 장기간 종사한 장인을 우대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었다.

김해는 예로부터 도자기가 발달한 지역으로 특히 금관가야의 상징으로 여겨지는 기마인물형 뿔잔은 가야문화의 역동성과 예술성, 뛰어난 미적감각을 종합적으로 보여주는 중요한 유물이다.

또한 김해에서는 최근 상동 분청사기 가마터가 발굴되어 김해 상동지역이 조선시대 공납용 분청사기 생산지였음을 확인시켜 주었으며, 경상남도 문화재 기념물(288호)로 지정되기도 하였다.

명장이 되려는 사람은 도예산업에 30년 이상 종사하고 김해시에 10년 이상 거주하여야 한다.

그리고 명장으로 선정된 사람에게는 명장증서와 연구 활동비가 지원될 예정이다.

조강숙 김해시 관광과장은 “우리시는 다른 도자기 산업이 발달한 시·군에 비해 도자분야 무형문화재와 대한민국 명장이 없으며, 경상남도 장인도 부족하다”며, “도자기명장 지원을 통한 인적자원 육성으로 우리시 도예인이 긍지와 자부심을 가지고 도자산업 발전에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김해인터넷뉴스 & ghi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김해인터넷뉴스(http://ghinews.co.kr)    대표이사 : 권인준   |   50934 경남 김해시 활천로36번길 30 (우) 
  •   명칭 : 인터넷신문  |  발행일 : 2007년 2월 16일   |  등록번호 : 경남아00038  |  등록일 : 2007년 2월 16일
  •   발행, 편집인 : 권인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만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권인준
  •   대표전화 : 055-327-3242    |   FAX : 0303-3130-6632   |
  •   김해! 하루의시작, 김해 인터넷 뉴스  ⓒ2006 GH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김해인터넷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