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인재육성장학재단, 역대 최고 기금인 12억 4500만원 모금

전년대비 35% 많아
기사입력 2019.12.31 16:3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왼쪽에서 두번째 허성곤 김해시장, 이동훈 대표이사.jpg
 왼쪽부터) 김차영 인재육성지원과장, 허성곤 시장, 이동훈 ㈜함일셀레나 대표, 송홍열 도로과장 
 

김해시인재육성장학재단은 2019년 역대 최대 장학기금이 답지했다고 31일 밝혔다.

연말까지 기탁이 이어지며 12억4500만원이 모금됐다.

이는 2018년 9억2300만원보다 3억2200만원(35%) 증가한 금액이다. 이에 따라 2019년 전체 자산은 97억여원대로 불어났다.

2019년 1월 초 한반도문화재연구원의 500만원을 시작으로 3월 초 일념장학재단과의 통합을 기념해 고려개발(주) 박명진 회장이 1억원을, 4월 초 대창단조(주) 박안식 회장이 2억원을 기탁했다. 

매년 기탁 약속을 지킨 기부자들도 많았다. 2년 연속 3000만원씩 기탁한 신세계백화점 김해점, 3년간 1억원 기탁을 약속한 농협 김해시지부는 마지막 4000만원을 전달했다.

2년 연속 1000만원씩을 기탁한 ㈜아이액츠, 2년간 도합 8백만원을 기탁한 대한전문건설협회 김해시협의회도 있다.

회사 직원들이 성금을 모아 기부한 회사도 있고 상금으로 받은 혜택을 돌려주거나 기업 이익을 익명으로 사회에 환원한 분들도 있었다.

직원들이 매월 모금한 성금을 기부한 ㈜그린자원, 2019년 경남도 고용우수기업으로 받은 인센티브를 환원한 ㈜쇼우테크, 익명 기부를 원한 3명의 김해시 대표 여성기업인 등 훈훈한 미담이 가득한 한해였다. 
 
첫 기탁에 기회가 되면 계속적인 지원 의사를 보인 지역의 기술 우수 중소기업인 ㈜우성테크, ㈜플루엔, 태인산업, 김해시산림조합도 힘을 보탰다.

2019년 마지막 날인 31일에는 작년에도 1억원을 기부한 진영읍 소재 일액형 PU(폴리우레탄)폼 및 PU접착제 제조업체인 ㈜함일셀레나 이동훈 대표이사가 또 다시 1억원을 기부했다.
 
이러한 사상 최대 기부와 일념장학재단과의 통합으로 기금 34억여원이 늘어나며 2019년 말 기준 재단 자산은 97억여원대로 증가했다.

재단은 2019년 한 해 134명에게 2억200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했고 재단 설립 후 전체적으로는 2779명에게 41억원을 지원했다.

허성곤 시장은 “어려운 경기에도 불구하고 많은 분들이 발벗고 나서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지역의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가지고 마음껏 성장할 수 있는 좋은 교육 환경을 만들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해시는 장기적으로 안정적인 기금 조달과 장학사업의 확대를 위해 시 산하 출연기관인 미래인재장학재단의 설립을 추진 중이다.

경상남도의 출연기관 승인을 앞두고 있으며 2020년 상반기 중 장학재단 설립 허가를 받아 7월 출범 예정이다.
<저작권자ⓒ김해인터넷뉴스 & ghi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김해인터넷뉴스(http://ghinews.co.kr)    대표이사 : 권인준   |   50934 경남 김해시 활천로36번길 30 (우) 
  •   명칭 : 인터넷신문  |  발행일 : 2007년 2월 16일   |  등록번호 : 경남아00038  |  등록일 : 2007년 2월 16일
  •   발행, 편집인 : 권인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만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권인준
  •   대표전화 : 055-327-3242    |   FAX : 0303-3130-6632   |
  •   김해! 하루의시작, 김해 인터넷 뉴스  ⓒ2006 GH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김해인터넷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